•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여성벤처] "지역 정서로 차별화" 이정민 HR교육컨설팅 대표

지역 특성 살린 교육 컨설팅…경단녀 채용 통해 여성인력 성장 도와

박지혜 기자 | pjh@newsprime.co.kr | 2017.05.08 16:12:02

[프라임경제] "중소기업은 예산이 부족하고 교육 보낼 인원을 차출하기도 어려워 교육의 사각지대에 속합니다. 대기업의 교육시스템을 중소기업에 맞게 콘텐츠를 다각화해서 교육에 목마른 중소기업도 체계적이고 다양한 교육서비스를 받을 수 있도록 도와주고 싶어요."

이정민 HR교육컨설팅 대표 ⓒ HR교육컨설팅

이정민 HR교육컨설팅 대표의 말이다. HR교육컨설팅은 20년 가까이 고객접점, 교육현장, 세일즈 현장 경험을 통해 교육컨설팅 노하우를 쌓아온 실전 전문가들이 모인 교육기관이다. 진단, 교육, 컨설팅, 코칭 등 맞춤형 지원활동으로 고객사가 원하는 성과를 달성할 수 있도록 돕는 전문 인프라를 보유하고 있다.

이 대표는 대기업에서 직원들 역량을 강화하는 부서에서 근무하며 사내강사, 교육담당, 컨설턴트를 15년 동안 하면서 사람을 변화시키는 교육 업무에 매력을 느꼈다. 그는 업무 경험과 전문성을 살려 더 다양한 사람들을 교육하고 코칭하고 싶어 회사를 관두게 됐다.

이후 개인과 조직의 성장발전을 지원하고, 궁극적으로 삶의 가치를 실현하도록 돕는 기업을 만들기 위해 HR교육컨설팅을 창립했다.

◆중부권 인적자원 역량개발 주도

이 대표는 수도권 중심으로 포진된 교육컨설팅 기업들과는 차별화해 지역의 특성에 맞고, 지역 정서를 잘 이해할 수 있는 강점을 살리고자 대전·세종·충남지역을 거점으로 창립에 나섰다.

창립 당시 사업 경험이 없다 보니 도움을 받기 위해 대전세종충남 여성벤처협회에 들어갔다. 이미 사업 초반의 어려움을 겪었던 선배 CEO들이 조직 관리법, 정부지원정책 등에 대해 상세하게 알려주는 등 많은 도움을 받았다.

또한 고객사가 될 대전에 있는 기업의 지역 환경, 경제 상황 등을 파악하는 일도 수월했다. 중부권 기업을 더 잘 이해할 수 있었고, 교육하는 입장에서 대전·세종·충남지역에 대한 애착도 갖게 됐다.

처음에 이 대표는 대규모 교육 업체들이 수도권에 밀집돼 있어 수도권에 창업할까 고민하기도 했다.

하지만 교육 업무의 90%가 기업에 방문해야 하는 경우가 많아 중부권에 위치하는 것이 남부권과 수도권으로 이동하기 쉽고, 고객사와 밀접해질 수 있어 HR교육컨설팅이 보다 빨리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이 됐다.

이 대표는 "대한민국 중부권의 조직과 개인의 인적자원 역량개발을 주도하는 성공한 교육컨설팅 기업이 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실전경험 풍부한 강사진…현장감 살린 교육컨설팅 제공

이 대표는 HR교육컨설팅의 강점으로 실전경험이 풍부한 인력을 꼽았다.

HR교육컨설팅에 소속된 전문교수와 강사진들은 오랜 기간 고객 접점현장, 세일즈 현장, 인재개발 HRD 현장 등에서 직접 실무를 담당했던 인력들이다.

이러한 풍부한 경험을 바탕으로 이론 위주의 교육이 아닌 실전 상황에서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사례 중심의 현장감있는 교육컨설팅을 제공하고 있다.

이정민 대표가 카드 회사의 신입사원들을 대상으로 조직 내에서 인간관계를 잘 형성해 성과를 낼 수 있는 방법을 알아보는 '성과향상을 위한 커뮤니케이션 스킬'에 대한 교육을 진행하고 있다. ⓒ HR교육컨설팅



또한 교육과 코칭, 컨설팅 등 다양한 영역을 두루 섭렵하고 있는 인력들이 포진돼 있어 어느 한 분야의 사업영역에 치우치지 않고,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지식의 융합과 시너지를 극대화한다.

이 대표는 "개인적으로 활동하고 있는 프리랜서 기업교육 강사들과 교수들이 활동기반이 되는 플랫폼 역할을 하는 기업이 되겠다"며 "지식의 융합과 시너지를 만들어 내는 거점 역할을 할 것"이라고 각오를 드러냈다.

◆직원 80% 이상 여성 전문인력…최대 강점 '여성의 섬세함'

이 대표는 또 다른 강점으로 여성의 섬세함을 꼽았다. 직원과 파트너 교수의 80% 이상이 여성 전문 인력으로 구성돼 있어 여성의 섬세함이 특화된 교육을 제공하고 있기 때문.

그는 "교육과 컨설팅, 코칭 등 지식산업 분야에서는 여성들의 섬세한 감수성이 엄청난 강점이 된다"고 강조했다.

더불어 "실제로 기업교육 현장에 많은 여성인력이 분포돼 있으며, 고객사에서 여성 강사에 대한 만족도가 높은 편"이라고 덧붙였다.

HR교육컨설팅은 앞으로도 여성 인력을 추가로 확보하고, 여성들이 활동하기 좋은 업무 환경을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특히 훌륭한 능력을 육아 때문에 발휘하지 못한 경력단절여성 채용을 늘릴 계획이다.

이 대표는 "많은 여성 전문 인력들이 우리 회사를 통해 성장하고 그들의 꿈을 이뤄갈 수 있도록 돕는 프로세스와 시스템, 인프라를 갖추겠다"고 다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