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美정부, 지소미아 종료 우려

 

박성현 기자 | psh@newprime.co.kr | 2019.08.23 10:23:19

[프라임경제] 정부가 지난 22일 '군사비밀정보의 보호에 관한 협정'(GSOMIA)를 연장하지 않기로 결정한 것에 대해 미국 정부는 우려한다는 입장이다.

캐나다를 방문한 마이크 폼페이오 미국 국무장관은 22일(현지시각) 크리스티아 프릴랜드 캐나다 외교장관과 회담 후 기자회담에서 "한국이 정보공유 합의에 대해 내린 결정을 보게 돼 실망했다"고 말했다.

폼페이오 장관은 "한국과 일본이 대화하기를 촉구한다"면서 "양국이 모두 미국의 대단한 파트너이자 친구이기에 함께 진전을 만들어 나가기를 바란다"고 강조했다.

미 국무부도 대변인을 통해 "미국은 문재인 정부가 지소미아를 연장하지 않은 것에 대해 강한 우려와 실망을 표한다"며 "문 정부의 결정으로 미국과 동맹의 안보이익에 부정적 영향을 줄 것"이라고 입장을 밝혔다.

이어 "한일 관계가 다른 분야에서도 갈등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상호 방위와 안보 연대는 지속해야 한다고 믿는다"면서 "가능한 분야에서 양국과 함께 3자 방위와 안보 협력을 계속 추구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청와대 관계자가 "지소미아 종료 결정을 미국이 이해하고 있다"는 주장한 것에 대해 미 정부 소식통은 사실이 아니라고 반박했고, 이번 결정과 관련해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일본 주재 한국대사를 불려 항의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