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DGB금융그룹, 10년 연속 'DJSI 아시아퍼시픽' 지수 편입

 

표민철 기자 | pmc@newsprime.co.kr | 2019.09.23 11:05:20

[프라임경제]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미국 S&P 다우존스 인덱스·스위스 로베코샘이 개발·평가한 '다우존스 지속가능경영지수(DJSI)'에서 지방 금융지주 유일 Asia-Pacific 지수와 Korea 지수에 각각 2010년 및 2011년 연속 동시에 편입됐다고 밝혔다.

DGB금융그룹 10년 연속 DJSI 아시아퍼시픽 포스트사진. ⓒ DGB대구은행



글로벌 금융정보제공기관인 미국의 다우존스 인덱스와 지속가능성 평가 기업인 스위스 로베코샘이 전 세계 2500개 기업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평가에서 국내에서는 DJSI World에 19개 기업, DJSI Asia-Pacific에 30개 기업, DJSI Korea에 40개 기업이 각각 포함됐다.

DGB금융그룹은 국내 지방은행 중 유일하게 아시아 지역 상위 600대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DJSI Asia-Pacific과 국내 상위 200대 기업을 대상으로 하는 DJSI Korea에 동시 편입돼 글로벌 기준에 부합하는 지속가능경영 우수 기업임을 인정받았다.

DJSI는 기업의 경영 성과 뿐 아니라 환경, 사회, 지배구조 등 다양한 측면을 종합적으로 고려하는 평가 지수로 기업의 지속가능성 비교와 책임투자 기준으로 사용된다.

DGB금융그룹이 이처럼 지속가능경영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는 것은 재무적 성과뿐 만 아니라 지속적인 지역사회와의 상생경영, 친환경금융, 지역사회공헌 등의 비재무적인 성과에 대해서도 적극 추진한 결과로 풀이되고 있다. DGB금융그룹은 2006년 지속가능경영을 선포한 이후, 온실가스 감축 등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노력과 더불어 지역사회의 일원으로서 금융업과 연계된 사회적 책임을 충실히 이행하기 위해 노력해 왔다.

김태오 회장은 "DGB금융그룹이 디지털 글로벌 뱅킹 그룹으로서 위상을 높여가고 있는 때에 이러한 뜻깊은 성과를 거둔 것이 더욱 의미가 깊다"며 "앞으로도 지속가능경영에 대한 노력을 더욱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