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롯데, 예비맘 지원에 3억 기부…총 4156명 혜택

 

추민선 기자 | cms@newsprime.co.kr | 2019.10.08 15:47:07

[프라임경제] 롯데는 8일, 서울 중구의 대한적십자사 본사에서 사회적 배려가 필요한 가정의 예비엄마를 지원하는 'mom편한 예비맘프로젝트'에 쓰일 3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고 밝혔다. 오는 10일 '임산부의 날'을 앞두고 진행된 이 날 기부금 전달식에는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과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 등이 참석했다.

'mom편한 예비맘프로젝트'는 롯데의 여성·아동 관련 사회공헌브랜드 mom편한 사업의 일환으로, 롯데가 저출산 사회문제에 공감하고 임신과 출산 과정에서 산모들이 겪을 수 있는 경제적 부담을 나누겠다는 취지로 2015년부터 대한적십자사와 함께 진행해오고 있는 활동이다. 

롯데는 8일, 사회적 배려가 필요한 예비엄마들을 지원하는 'mom편한 예비맘프로젝트'에 사용될 3억원을 대한적십자사에 기부했다.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회장(왼쪽), 오성엽 롯데지주 커뮤니케이션실장. ⓒ 롯데


예비엄마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육아물품과 육아상식 관련 산모교육 및 태교문화 프로그램을 지원하고 있다.   

올해에는 1000명의 예비엄마들이 지원을 받게 될 예정이다. 롯데는 지난 2015년부터 금년까지 총 15억원을 'mom편한 예비맘 프로젝트'에 지원했으며 이를 통해 총 4156명의 예비엄마들이 혜택을 받게 됐다. 

특히 올해부터는 매년 증가하는 다태아 출산을 앞둔 예비엄마들을 위해 쌍둥이 유모차를 지원 품목에 포함했으며 젖병 소독기, 힙시트 등 육아 필수품 중 가격이 높아 구매가 상대적으로 어려운 품목 위주로 지원 물품을 구성해 지원받는 산모들의 만족도를 높일 수 있게 됐다.  

올해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선정된 1000명의 예비엄마들은 △젖병 소독기 △힙시트 △바운서 △아기 체온계 등 신생아 필수 육아물품 8종과 산모 교육 등을 지원 받게 된다. 

또한 롯데그룹 임직원 1000여 명이 직접 만든 신생아 애착인형과 메시지 카드도 육아물품과 함께 전달될 예정이다. 

오성엽 롯데지주 사장은 "mom편한 예비맘프로젝트는 모든 예비맘과 산모들이 임신과 출산을 경제적 부담이 아닌 축복과 기쁨으로 받아들일 수 있기를 바라는 마음에서 시작됐다"며 "롯데는 우리 사회의 엄마와 아이들이 편안하고 건강하게 생활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앞으로도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롯데는 올해부터 보바스어린이의원과 함께 취약계층 영유아의 발달진단 및 조기 치료 지원 사업도 진행하는 등 임신, 출산, 육아로 이어지는 생애주기에 맞춰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