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성인남녀 71%, 코로나19로 '언택트 소비' 증가

10명 중 9명…언택트 소비는 단순 유행 아닌 트렌드로 봐

이우호 기자 | lwh@newsprime.co.kr | 2020.04.09 14:45:48

[프라임경제] 사람인(대표 김용환)은 성인남녀 3280명 대상으로 '언택트 소비 현황'에 대해 조사한 결과, 71.1%가 최근 언택트 소비가 '증가했다'는 결과가 나왔다고 9일 밝혔다.

성인 3280명 설문조사 . ⓒ 사람인

성별로 살펴보면, 여성이 76.5%로 남성(64.1%)보다 12.4%p 높았다.

언택트 소비가 증가한 요인으로는 단연 '코로나19 확산으로 외출을 줄여서'(71.6%, 복수응답)를 첫 번째로 꼽았다. 

다음으로 △시간·장소에 구애받지 않고 소비할 수 있어서(47.7%) △결제가 편리해서(40.5%) △직원·판매원과 접촉이 부담스러워서(32.9%) △대기하지 않고 구매할 수 있어서(28.9%) △키오스크로 주문받는 가게가 늘어서(15.6%) 등을 들었다.

이들은 전체 소비 중 언택트 소비가 차지하는 비율을 60% 수준으로 체감하고 있었다. 전체 소비 과반 이상을 비대면 채널로 하고 있는 것.

가장 많이 하는 언택트 소비로는 온라인 쇼핑(90.3%, 복수응답)이 1위를 차지했다. 다음으로 △모바일 선물하기(39%) △매장 내 모바일 앱 원격 주문(26.1%) △온라인 계좌 개설 등 금융권 비대면 거래(22.7%) 순이었다.

그렇다면, 언택트 소비에 대한 선호도는 어떨까? 

전체 응답자 10명 중 7명(69.8%)은 직원을 통한 컨택트 소비보다 언택트 소비를 더 선호한다고 답했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20대가 73.7%로 선호 비율이 가장 높았다. 계속해서 △30대(69.5%) △40대(67.1%) △50대 이상(61.7%) 순으로, 나이가 어릴수록 언택트 소비를 더 선호했다.

언택트 소비를 선호하는 이유로는 '결제나 구매 절차가 간편해서'와 '시간과 장소에 구애받지 않아서'라는 답변이 59.8%(복수응답)로 공동 1위를 차지했다. 

한편, 전체 응답자 10명 중 9명(92.7%)은 앞으로도 계속 언택트 소비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는지에 대해 '그렇다'고 답해, 코로나19로 촉발된 언택트 소비 열풍이 소비 트렌드 변화로 보는 시각이 우세한 것으로 나타났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