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프린트
  • 메일
  • 스크랩
  • 글자크기
  • 크게
  • 작게

캠시스, 쏘카에 초소형 전기차 '쎄보-C' 공급

'초소형 전기차 산업 육성 실증사업' 일환, 카셰어링 업체와 첫 대규모 B2B

양민호 기자 | ymh@newsprime.co.kr | 2020.08.12 09:26:16

[프라임경제] 캠시스(050110, 대표이사 박영태)는 카셰어링 업체 쏘카에 2인승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54대를 공급한다고 12일 밝혔다.

캠시스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 캠시스


이번 공급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초소형 전기차 산업 및 서비스 육성 실증지원 사업' 일환으로 진행됐다. 이 사업은 정부가 초소형 전기차 산업 육성을 위해 지난해 4월부터 추진해온 것으로, 쏘카는 사업 수행 기업으로서의 역할을 담당하고, 캠시스는 자사의 초소형 전기차인 CEVO-C를 전국 각지의 쏘카존에 공급해 소비자들이 초소형 전기차를 보다 쉽고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김구수 캠시스 마케팅영업담당 전무는 "CEVO-C가 스페이스 프레임 바디, 냉난방 시스템, 파워윈도우 등 동급 차량 대비 잘 갖추어진 안전·편의사양 등의 성능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쏘카에 공급될 54대의 차량은 제주, 목포, 영광 그리고 경기권 지역에 오는 10월까지 순차적으로 도입된다.

지역별로 경기권에서는 대중교통 이용객을 위한 환승형 공유 차량을 목적으로 배치된다. 제주도에서는 주로 첨단과학기술단지 내 기업 임직원들의 출퇴근 및 업무용으로, 목포, 영광 등 호남지역에서는 관광 및 생활 속 다양한 용도로 활용될 예정이다. 

양사는 도입 이후 이용객의 반응과 니즈를 종합적으로 판단해 차량 운영 대수와 지역을 점차 늘려나간다는 계획이다. 대여 요금은 1시간 기준 4380원(보험료 별도)이고, 주행 요금은 무료다.

캠시스 박영태 대표는 "초소형 전기차에 대한 수요가 점차 증가하는 상황에서 이번 국내 최대 카셰어링 기업과의 업무협약을 통해 더 많은 소비자에게 차량의 특장점을 알릴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것"이라며 "이번 공급은 캠시스가 카셰어링 업체와의 첫 대규모의 B2B(기업간거래) 비즈니스 사례로, 하반기에는 렌터카, 업무용차량 등 B2B 사업 확장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캠시스는 오전 9시11분 기준 코스닥시장에서 전일대비 0.62% 내린 3205원에 거래되고 있다.


  • 이 기사를 공유해보세요  
  •  
  •  
  •  
  •    
맨 위로

ⓒ 프라임경제(http://www.newsprime.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